2019.08.14. | 사누르 | 누사 렘봉안 일일투어 - 데빌스 티어스, 드림 비치, 파노라마 뷰



누사 렘봉안 일일투어 오후 일정은 섬 투어였다.




데빌스 티어스, 드림 비치, 파노라마 뷰를 둘러보는 일정이었다.

트럭에 나눠 타고 첫 목적지인 데빌스 티어스로 향했다.





드디어 도착! 잠깐의 자유시간이 주어졌다.





악마의 눈물, 데빌스 티어스(Devil's Tears)






절벽에 파도가 부딪혀 부서지는 모습이 인상적인 곳이다.




파도가 처얼썩~

마치 입에 머금고 있던 물을 뿜는 것 같은 느낌이었다 ㅎㅎ




파도가 부서지면서 생긴 물보라 위로 무지개가 보인다.




일일투어 코스에 포함된 장소라 그런지 사람이 정말 많았다;

누사 렘봉안을 찾은 사람들은 누구나 꼭 한 번은 들르는 곳인 듯 ㅎㅎ


절벽 근처는 돌이 울퉁불퉁해서 꽤 위험한 느낌이었다.

사진 찍다가 돌부리에 걸려 넘어져 다친 사람도 봤다 -_-;;







절벽+사람들을 배경으로 인증샷!





짧은 자유시간을 즐긴 후, 다시 차를 타고 다음 장소로 이동했다.






이번에 도착한 곳은 드림 비치(Dream Beach)였다.




수심이 얕고 해초가 가득해서 물놀이를 즐길만한 곳은 아니었다.

물이 들어오면 좀 깊어지려나...?





수영하기 좋은 곳은 아니라 그런지

사람들은 대부분 해변에 누워서 일광욕을 즐기고 있었다.

물놀이를 하는 사람은 별로 없는 분위기 -ㅁ-





워낙 얕아서 무릎도 안잠긴다 ㅎㅎ





주어진 시간이 워낙 짧은 탓에

바닷물에 정말 발만 잠깐 담그고 왔다.





다 봤으면 빠르게 다음 장소로...ㅎㅎ

단체 여행에서 시간 약속 안지키는 사람은 정말 최악이다 -ㅁ-!





마지막 장소로 출발~!






마지막으로 들른 곳은 파노라마 뷰였다.

멀리 아궁산이 희미하게 보였다. 조금 더 선명하게 보이면 좋았을텐데.

(파노라마 뷰는 정말 잠깐 보고 지나가는 곳이었다.)




누사 렘봉안 일일투어가 모두 끝났다.

이제 다시 배를 타기 위해 선착장으로 향했다.






물이 꽤 많이 빠진 탓에 배를 타기 위해 한참을 걸어나가야 했다.





Bye Bye






드디어 도착이다!




종일 돌아다녀서 그런지 정말 피곤했다.

하루가 길구나...=_=;


그래도 아침 일찍부터 정말 알차게 보낸 하루였다 ㅎㅎ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인도네시아 | 발리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