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9.23. | 연천 | 연천 맛집투어?! 국수 전문점, 청춘이면

 

 

오래간만에 연천 고대산 자연휴양림에 가는 길!

중간에 점심을 먹기 위해 '청춘이면'으로 향했다.

 

 

우리가 간 곳은 청춘이면 전곡점이었는데,

왠지 돼지 갈비를 구워야 할 것 같은 외관이었다.

 

 

1층은 국수 전문점, 2층은 카페로 운영되고 있었다.

 

 

주문은 입구에 있는 키오스크로 하면 된다.

 

 

원하는 메뉴를 선택하고 결제하면 끝!

결제를 마치면 영수증과 번호표가 나오니 잘 챙겨두면 된다.

 

 

식당의 모든 것은 '셀프'로 운영되고 있었다.

 

 

필요한 반찬도 알아서 가져다 먹으면 된다.

 

 

그리고 밥이 필요하면 원하는 만큼 가져가면 된다 ㅎㅎ

공깃밥은 무료!

 

 

공간은 생각보다 넓은 편이라 테이블이 꽤 많았다.

그나저나 원래는 고깃집이었던 걸까? 테이블에 화구가 있었다.

지금은 화구가 필요한 메뉴가 없으니 아마 그전에 쓰던 것이지 않을까 싶다.

 

 

적당한 곳에 자리잡고 앉아서 기다리고 있으니

드디어 우리 주문번호가 떴다.

 

 

우삼겹 된장국수와 고기국수!

 

 

우삼겹 된장국수(10,000원)

 

 

이름 그대로 된장에 국수를 넣은 느낌이었는데,

우삼겹과 표고버섯, 호박이 듬뿍 들어가 있었다.

내 입맛에는 조금 달게 느껴졌다;

 

 

고기국수(10,000원)

 

 

예전에 제주도에서 먹었던 고기국수랑 크게 다르지 않은 느낌이었다.

무엇보다 잘 삶긴 고기가 듬뿍 들어 있어서 좋았다.

 

국수를 먹고 밥도 조금 가져와서 국물에 말아서 먹었다.

밥을 한지 조금 오래되어서 그런지 약간 딱딱해서 아쉬웠지만

국물과 함께 먹는 거라 그나마 괜찮았다.

 

 

2층 카페를 이용하려면 1층에 있는 자판기에서

원하는 음료를 뽑아서 가져가면 된다.

 

우리는 바로 카페에 갈 계획이라 패스~!

 

 

 

연천에만 있는 국수 전문점이라고 하니

근처에 갈 일이 있다면 한 번 들러보는 것도 나쁘지 않을 것 같다.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