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7. | 짐바란 | 인터컨티넨탈 리조트 발리 - 조식, 아침산책

 

 

별다른 일정은 없지만 여유롭게 아침 식사를 하고 싶어서

아침 일찍 일어났다 +ㅁ+

 

 

 

 

오늘의 날씨는 맑음 :)

물놀이 하기 좋은 날씨로구나~!

 

 

 

 

오늘 아침은 클럽 라운지 대신 조식당에서 먹기로 했다.

 

 

 

야외 테이블에서도 식사가 가능한 듯.

하지만 음식 가지러 다니기 편한 실내가 좋다 ㅎㅎ

 

 

 

Good Morning~!

 

 

 

 

아침 식사 중인 사람들이 꽤 있었지만

식당이 넓어서 그런지 붐비는 느낌은 없었다.

 

 

 

아침의 시작은 역시 모닝 커피

정성껏 그린 라떼 아트가 인상적이다.

 

 

 

 

 

음식은 뭐 그냥 평범한 느낌

생각보다 종류가 다양하지는 않았다 -ㅁ-;;

 

 

 

역시 오믈렛은 한 번 먹어줘야 ㅋ

그나저나 여기는 오믈렛 모양이 영 어설프다!

 

 

 

인도네시아 독립기념일이라 제공하는 디저트

코코넛 밀크에 타피오카가 들어있는 듯한 느낌이었다.

코코넛 밀크를 좋아해서 꽤 맛있게 먹었다 :)

 

 

 

 

밥을 먹었으니 소화 시킬 겸 산책을 하기로 했다.

 

 

 

 

조각상마다 꽃 장식이 되어 있는 것이 인상적이었다.

 

 

 

 

 

물고기 조각들은 물을 뿜뿜!

 

 

 

 

그나저나 수영장과 연못이 구분이 잘 안된다...ㅎㅎ

계단이 있으면 다 물놀이가 가능한 곳인건가?!

 

 

 

 

 

아직은 이른 오전 시간이라 그런지 선베드 대부분이 비어있었다.

 

 

 

 

그네 발견!

 

 

 

 

 

주변에 사람이 없어서 눈치 보지 않고 신나게 탔다 ㅋㅋ

 

 

 

 

 

균형이 잘 맞지 않아서 그런지 타면서 조금 불안한 느낌이었다.

그래도 재미있음 -_-ㅋ

 

 

 

 

이번에는 해변쪽으로 가보았다.

 

 

 

 

아침부터 서핑을 즐기는 사람들이 꽤 있었다.

재미있겠다 >ㅁ<

 

 

 

 

파도가 세지 않아서 서핑 초보들이 연습하기 좋을 것 같다.

...오히려 재미없으려나?

 

 

 

 

Club InterContinental Bay View

 

 

 

저녁에 클럽 라운지 대신 이곳에서 이브닝 칵테일을 즐길 수 있다.

석양을 보면서 이브닝 칵테일을 즐기는 것도 괜찮을 것 같다.

(모기만 없다면...-_-;)

 

 

 

 

 

자연스러운 척 하는 설정샷 ㅋㅋ

 

 

 

 

아침 산책은 여기까지!

수영복으로 갈아입고 다시 나오기로 했다.

 

 

 

다이빙!

 

 

 

 

 

글의 마무리는 물놀이 하는 오리들로...ㅎㅎ

날씨가 더울 땐 역시 물놀이지 :)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