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3. | 사누르 | 사누르 맛집투어! 레트로 사누르(Retro Restaurant Sanur)



사누르의 첫 느낌은 '조용하다'였다.

꾸따나 스미냑, 우붓은 수많은 사람들로 북적이는 분위기였는데,

사누르는 상대적으로 차분한 느낌을 주는 곳이었다.



숙소에 짐을 풀어놓은 후 숙소 주변 거리를 둘러보며

저녁 식사를 할 식당을 찾아다녔다.




구글 평점과 밖에서 보이는 분위기를 참고해서 고른 식당은

레트로 사누르(Retro Restaurant Sanur)라는 곳이었다.


오늘 저녁은 서양식으로 먹을 예정!







음식 가격은 대체로 저렴한 편인 것 같다.

스테이크가 단돈 95,000루피아!

(물론 봉사료 6%와 부가세 10%가 별도로 붙는다.)





무엇보다 저녁 8시 이전에는 할인된 가격으로 술을 주문할 수 있다.





시간이 아슬아슬해서 일단 맥주부터 서둘러 주문했다ㅎㅎ






Cream Tomato Soup(35,000루피아)

술 안주로 나름 괜찮다 -_-ㅋ






Black Pepper Steak(95,000루피아)





크기가 작아 보이지만 먹다 보면 배부르다 :)

역시 고기는 맛있다!






Spaghetti Bolognese(65,000루피아)






역시 고기가 듬뿍 들어가서 그런지 맛있었다 ㅎㅎ

꽤나 익숙한 맛이라 좋았던 것 같다.



해피아워 시간에 잘 맞춰서 가면 꽤 가성비가 좋은 곳인 것 같다.

(술을 마시지 않는다면 전혀 상관 없겠지만;;)


사누르에 오래 머문다면 한두번 정도 더 방문할만한 곳이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인도네시아 | 발리
도움말 Daum 지도